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새소식 본문

  1. home
  2. 새소식
  3. 보도자료

보도자료

카카오택시 이용자 지갑 없어도 결제 가능해진다 카카오-한국스마트카드 업무 제휴 계약 체결

등록일 : 2017.02.16

2017.02.16] 카카오(대표 임지훈) 16, 경기도 성남에 위치한 카카오 판교오피스에서 정주환 카카오 모빌리티사업부문 총괄 부사장과 최대성 한국스마트카드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카카오택시 자동결제를 위한 업무 제휴 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택시 이용자들의 결제 편의를 향상시키는 동시에 카카오택시 기반의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수익 구조를 만들기 위한 전략이다.

 

이번 제휴 계약에 따라 카카오는 카카오택시 앱에 카카오페이 자동결제 기능을 추가하고 한국스마트카드와 공동으로 결제 연동 시스템을 개발한다. 한국스마트카드는 결제대행업체로서 가맹 확보, 결제 처리, 기사 회원 대상 운임 정산 등 결제 및 정산 전반을 담당하게 된다.

 

카카오 정주환 부사장은 서비스 출시 이후 택시 요금 자동결제를 희망하는 이용자들의 의견이 이어졌고, 서비스 범위 확대 및 견고한 수익 확보를 위해서도 결제 기능 도입이 필수라고 판단했다전국 택시 정산사업자로 강력한 노하우를 보유한 한국스마트카드와 협업해 한층 편리한 카카오택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스마트카드 최대성 대표는 택시 산업의 발전과 승객 편의 향상이라는 공통의 목표 아래 카카오택시 자동결제 도입에 힘을 더하기로 결정했다제휴 계약 체결을 기점으로 시스템 연동 및 가맹 확대에 본격 착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카카오택시 자동결제 기능은 상반기 중 추가될 예정이다. 승객이 택시 호출 시 자동결제 방식을 선택하면 하차 시 카카오페이 자동결제로 택시 요금이 알아서 결제되는 구조다. 요금 결제를 위해 지갑을 열어 신용카드나 현금을 주고받을 필요가 없다. 호출부터 결제까지 모두 가능한 원스톱 택시 서비스로 택시 탑승 내역과 요금 기록을 편리하게 확인 및 관리할 수 있기때문에 효율적이다.

카카오는 또한, 앱 내 구축된 결제 인프라를 바탕으로 하반기 B2B 택시 호출 사업을 시작하고 수익모델을 다변화함으로써 올 한 해 카카오택시 기반의 수익 확대에 집중할 계획이다.

 

2015 3 31일 출시된 카카오택시는 현재 전국 기사 회원 수 28만 명, 일 최대 호출 수 150만 건, 누적 호출 수 3 1천만 건을 기록하고 있다.